"..그리고 주인장이 가라사대 댓글이 있으라 하시매 댓글이 있었고 그 댓글이 보시기에 좋았더라." - 블로그 매너서 1장 3절

달력

112017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  


중국 군용삽의 쩌는 위엄... 전쟁터에서 총대신 삽을 쥐어줄 기세.

근데 좀 탐남 ㅋㅋ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무슨  동인 게임의 캐릭터들인거 같은데... 이 캐릭터들을 가지고 애니메이션 만들어서 콘테스트 같은걸 하는 모양이다. 개중에 마이클 옹의 음악을 가지고 만든게 있어서 Get.

이 캐릭터 모델들은 설마 다 본인들이 수작업으로 만드는건가...;;; 어느쪽이던 참 대단하다고밖에.

보너스로 하나 더 - 캐릭터 표정이 너무 웃겨서... ㅋㅋ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제작년에 유튜브를 뜨겁게 달궜던 이 동영상:

시선고정 드러머! (보기)


... 이렇게 재탄생했습니다.



일본의 덕력은 위대하군요. 후덜덜... 이걸 재현할 생각을 하다니..;;;


동시 비교버전 (보기)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벨라루스에서 방영했던 "Сериал Теоретики"


Big Bang Theory (빅뱅이론) 시즌 1의 1화. 도입부.

아니 짝퉁을 만들어도 퀄리티 좀...;;; 러시아어 한마디도 못하지만서도 손발이 오그라든다.;;


당연한 이야기지만 라이센스 받은게 아니라 정말 그냥 베껴서 만든거라 함.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을 세울뻔한 사나이. ㄷㄷㄷㄷㄷㄷㄷ


"이빨 꽉 깨물어라....."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그냥 최근에 직접 본 황당한 것들.. 이건 놀러 가다가 본 것.

지하철 표시

...추...충돌이다!!


뭐가 이유였는지... 4096이 4576이 와도 꿈쩍도 않고 있다가 한참 후에야 움직이기 시작했다. 지하철을 타면서 솔직히 좀 불안했었던...

코스트코에서 본 반지

이정도도 못 사면 쬐끔 불행한거에요~


그리고 이건 물건을 싸게 파는 것이 컨셉인 대형 홀세일 마트, 코스트코에서 본 것. 하하하 표정들이 왜그래요? 할인 마트에서 반지 하나 못 사는 사람들처럼.

대체 코스트코 와서 2억 9천5백짜리 반지를 지르는 인간들은 뭐하는 놈들일까...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

처음엔 뭔가 희안하게 생긴 새구나... 했더니만...;;; 뒤로 갈수록 아스트랄의 세계로.


대체 이거 뭐하는 만화인가요;;;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배가 고프신가요? 단돈 1000 달러 (120만원) 에 랍스타, 캐비아 등등의 고급재료가 사용된 피자 한판 어떠십니까. 한 슬라이스당 125 달러 (15만원)의 상콤함을 맛볼수 잇습니다.




달콤한 군것질 거리가 땡기신다면 150만 달러 (17억 9천만원) 짜리 초콜렛 한 박스를 추천합니다. 보너스로 예쁜 장신구도 포함되어 있답니다. (정말 그쪽이 보너스인거냐!!)


 

간만에 친구분들이랑 술 한잔 하고 싶으시다면 22만 5천 달러 (2억 6천 800만원)짜리 데킬라가 제격이죠. 사실 대부분이 백금이랑 백색금으로 만든 병값이라는건 무시합시다. 오늘 돈이 조금 후달리신다면 백금+금 조합의 15만 달러 (1억 7천 900만원) 짜리도 준비되어 있고 싸구려 금+은 조합은 단돈 2만 5천 달러 (3천만원) 에 모시고 있습니다. 오늘 빈병 줍는 아저씨는 조금 살림이 나아지시겠네요.


 

소중한 당신은 163만 달러 (19억 4천 500만원) 짜리 핸드백 정도는 들어 주셔야지 않겠습니까? 개나소나 다 들고 다니는 똥색 가방을 들고 다닐수는 없지요. 역시 다이아몬드랑 백금으로 만들어진 보디가 당신을 더욱 빛나게 해 이 줄 겁니다.




그런 핸드백 속에 아무 핸드폰이나 들어가 있으면 안되겠죠? 130만 달러 (15억 5천만원) 짜리 핸드폰으로 친구들에게 연락해서 당신의 품격을 알리세요! 백금 보디에 80개+ 의 다이아몬드 장식 (일부 블루 다이아)이 박혀 있답니다.




친구와의 만남도 끝이 나고, 이제 집에 돌아가야 할 시간입니다. 하지만 집에서 기다리는 동생들에게 선물 하나 없이 들어가야 되겠습니까. 깜찍한 여동생에게 16만 3천 달러 (1억 9천 450만원) 짜리 백금 헬로우 키티는 어떠세요?. 각종 보석이 박힌 7개 리본 세트가 같이 딸려온답니다.




평소 티격태격하는 오덕후 남동생에게도 오늘만큼은 관대해져 봅시다. 4만 천 달러 (4천 900만원)짜리 건담 피규어. 순백금 정도는 되어야 초합금이라는 이름을 달기에 부끄럽지 않겠지요.  너무 싸서 불평이나 하지 않을까 모르겠네요.




집에 도착해선 13만 달러 (1억 5천 500만원)짜리 TV를 켭니다. 백색금 보디에 다이아몬드 장식이 앙증맞군요. 이 정도 TV는 되어야 위기의 주부들 정도 봐 줄수 있지 않겠어요?


 

잠들기 전 차 한잔의 여유 - 만 4천달러 (1700만원) 짜리 티백으로 우려낸 차는 더더욱 맛이 깊게 느껴질테죠. 음~ 다이아몬드 맛이 느껴지나요?


왜 이러세요. 이런거 몇개쯤 산다고 잔고에 티라도 날거같은  사람들처럼... 이 정도는 시크하게 질러주셔야 엣지있단 소리 듣는답니다.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서양 애들이랑 채팅하다 보면 WTF라는 말을 자주 접하게 된다.  뜻은 알지만 이걸 구체적으로 어떤 상황에 써먹어야 하는지  피부로 와 닿지 않는 사람은 다음 동영상을 보자.



자, 지금 여러분이 느끼고 있는 그 기분. 그럴 때 WTF를 쓰면 된다.


덧: 이게 대체 뭐하는 동영상인지 혹시라도 아는 사람은 연락바란다.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진심이십니까.






아무튼 거듭 느끼지만 일본은 무서운 나라다. 전문서적의 모에화를 꾀하다니... ㄷㄷㄷㄷㄷㄷㄷ

확실히 비전공자라도 이게 대체 뭥미 하고 펼쳐볼거 같긴 하다. 다만 이 책을 든 순간 컴퓨터 + 모에캐릭 크리티컬로 만렙 오타쿠 당첨일듯.

...하지만 솔직히 저 츤데레 리눅스는 내용이 진짜 궁금하다.
신고
Posted by Vulpes.Noctis

티스토리 툴바